사용자 삽입 이미지
재봉틀은 더 이상 숙련된 미싱사들만의 전유물이 아니다. 브라더(Brother)에서 초보자도 한 땀 한 땀 배워갈 수 있는 ‘쿼트로(Quattro) 6000D’를 출시했다.


쿼트로 6000D는 무엇보다 재봉은 물론 퀼트에서 자수까지 모두 가능한 전천후 미싱이다. 쿼트로 6000D만 있으면 집에서 필요한 인테리어 소품이나 옷은 모두 직접 제작할 수 있다.


브라더는 샤프(Sharp)와 손잡고 쿼트로 6000D에 샤프의 최신 HD LCD 디스플레이를 장착했다. 디스플레이를 통해 작업이 잘 됐는지 꼼꼼히 체크할 수 있다. 바늘에 카메라가 장착되어 있어 모든 각도에서 본 박음질 상황을 실시간으로 HD LCD 디스플레이에서 확인할 수 있기 때문에 초보자도 어렵지 않게 도전할 수 있다.


또한 USB 포트가 3개, 충분한 작업 공간, 스크린 세이버 내장 등이 특징이다. 재봉, 퀼트, 자수, 등이 모두 가능하고 HD LCD까지 장착했으니 가히 꿈의 재봉틀이라고 부를 만하다.


출처 http://www.brother-usa.com/homesewing/quattro/

TAG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