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반응형
양문형 냉장고 삼성전자, 지펠 2012년형 국내최대 860리터 대용량 스마트 냉장고 지펠 그랑데스타일860

양문형냉장고 양문형냉장고 양문형냉장고 삼성 지펠 그랑데스타일840으로 국내 대용량 프리미엄 냉장고 시장을 석권한 삼성전자가 837ℓ~860ℓ용량의 초대용량 지펠 신제품 6종을 출시하며 양문형 냉장고 세계 1위의 앞선 기술 리더십을 선보인다.

2012년형 삼성 지펠 그랑데스타일은 고효율 인버터 컴프레서와 최고급 진공 단열재를 사용해 공간효율성을 극대화 했으며, 독립냉각 시스템과 수분케어 기술로 식품을 최적의 상태로 보관한다.

이 제품은 부유·부착균을 제거하고 탈취까지 가능한 ‘SPi-2’ 기술이적용된 프레쉬닥터로 냉장고 내부를 위생적으로 유지시킨다.

<링크>>> 양문형 냉장고 가격비교


특히 2012년형 지펠 그랑데스타일은 스마트 케어와 스마트 그리드 기능이 새롭게 추가됐다.

2012년형 지펠 그랑데스타일 제품에 채용된 ‘스마트 케어’ 기능은 소비자가 스마트폰으로 스마트 케어 앱을 통해 냉장고의 이상 여부를 직접 확인할 수 있으며, 편리하게 서비스 센터에 연결 할 수 있다.

이 제품은 공급자와 소비자간에 실시간 전력정보 교환을 통해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사용하는 ‘스마트 그리드’ 기능으로 냉장고 스스로 전력 소모량을 조절해 향후 시간/계절별 차등 요금제가 시행됐을 때 전기료를 절감할 수 있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박제승 전무는 “용량·스마트함·사용성 어느 것 하나 놓칠게 없는 제품” 이라며 “삼성전자 앞으로도 스마트 가전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 말했다.

2012년형 지펠 그랑데스타일은 삼성 지펠 아삭 김치 냉장고와 동일패턴으로 패밀리 룩 연출이 가능하고 메탈 소재의 고급스러운 새로운 디자인을 가졌으며, 출고가는 269만원에서 369만원선 이다.

<링크>>> 양문형 냉장고 가격비교

양문형냉장고 양문형냉장고 양문형냉장고
반응형
반응형

15년 냉장고 국내 시장 연속 1위에 빛나는 삼성전자가 양문형 냉장고의 스마트한 수납시대를 본격적으로 연 ‘삼성 지펠 그랑데 스타일 840’의 소비전력을 최저 수준으로 낮춘 신제품을 출시했다.
 
‘삼성 지펠 그랑데 스타일 840’은 고효율 인버터 컴프레서와 최고급 진공 단열재를 적용해 841ℓ 제품의 월간 소비전력이 33.7kWh, 820ℓ 제품의 경우 월간 소비전력 31.9kWh에 불과하다.
 
820ℓ 제품의 경우 리터당 소비 전력이 0.039kWh로 800ℓ대 고용량 제품 중에서 최저 소비 전력을 실현했다.
 내부 용적효율을 높인 ‘삼성 지펠 그랑데 스타일 840’은 내부 선반과 도어의 수납공간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링크>LG전자,삼성전자 2011년 신제품 양문형 냉장고 가격비교



선반 부분에는 가로의 길이가 긴 피자박스, 갈비 세트 등도 넉넉하게 넣을 수 있고, 도어 수납 공간에는 3ℓ 우유와 2.3ℓ 주스를
한 칸에 같이 수납할 수 있다.
 
도어 선반 상부 공간에는 긴 소스병도 기울이지 않고 수납 가능하며, 홈바에도 2ℓ 생수를 4개씩 2줄로, 총 8개까지 넣을 수 있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박제승 전무는 “삼성 지펠 그랑데 스타일 840은 외관 사이즈는 줄이며 내부 실수납성은 극대화시킨 혁신적인 제품”이라며 “스마트한 수납과 더불어 에너지 효율까지 극대화시킨 에코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삼성 지펠 그랑데 스타일 840’ 신제품과 함께 2011년형 지펠 마시모주끼 등 신제품 4종을 동시에 출시했다. 가격은 249만 원 ~ 299만 원 선이다.

사진설명: 삼성전자가 고효율 인버터 컴프레서와 최고급 진공 단열재를 적용해 에너지 소비 효율을 획기적으로 높인 '삼성 지펠 그랑데 스타일 840' 냉장고를 선보였다. 사진은 삼성전자 모델이 논현동 삼성 솔루션전시장에서 신제품 냉장고를 선보이는 모습.


<링크>LG전자,삼성전자 2011년 신제품 양문형 냉장고 가격비교
반응형
반응형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삼성전자가 세계 가전 패러다임 변화의 큰 축인 '감성(Emotion), 친환경(Ecology), 에너지 절약(Energy Saving)'의 3E 기술을 앞세워 소비자의 생활공간을 혁신적으로 재창조하는 미래 가전 리더로서의 행보를 본격화한다.

삼성전자는 28일 삼성 본관 국제회의실에서 최진균 생활가전사업부장, 장창덕 국내영업사업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08년 하반기 신제품 발표회'를 갖고 3E 기술을 통한 생활공간 혁신을 선언했다.

□ 세계 최초 버블드럼, 세탁력은 높이고 시간은 반으로 '하우젠 버블'

삼성전자는 드럼세탁기의 뛰어난 세탁력을 보이면서도 전자동 세탁기 수준의 짧은 세탁시간을 구현한 신개념 세탁기 '하우젠 버블' 15개 모델을 출시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물에 세제를 녹이고 거품을 만들어 세탁하던 기존의 세탁방식에서 벗어나 세탁 시작 후 2분만에 고운 세제 거품을 가득 차 오르게 만들어 세탁력 향상에 도움을 주는 버블엔진이 채용됐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버블엔진에서 만들어지는 버블은 기존 세제에 비해 표면적이 넓기 때문에 옷에 깊고 빠르게 침투, 세탁비를 최대 1.04 까지 향상시켰다. 또한 세탁, 헹굼 시간을 줄여 업계 최초로 기존 드럼 세탁기의 절반 수준인 59분대의 세탁시간을 선보인다. 업그레이드된 버블 청정 헹굼은 헹굼물의 탁도(물의 흐림 정도를 나타내는 척도)가 1.0NTU로 수돗물 수준의 맑기를 달성하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특히 하우젠 버블은 세탁시간과 물 사용량이 줄어들어 1회 세탁 시 소비전력량을 22%, 물 사용량을 32% 감소시켜 연간 기준으로 기존대비 전기는 3개월, 물은 4개월 공짜로 사용할 수 있는 효과가 있어 고유가 시대 에너지 절감에 직접적인 도움을 준다.

하우젠 버블 세탁기는 총 15개 모델이며 출고가는 12kg대 159만원, 10kg대 149만원 선이다.

□ 600㎜깊이로 벽에 붙여 설치, 내부 용적 극대화한 '지펠 빌트인 스타일'

삼성전자는 단열 성능이 기존 우레탄 단열재의 7배인 진공단열재를 사용하고, 내부 기계실 공간을 최소화해 깊이를 주방가구 규격인 600mm로 맞춘 지펠 빌트인 스타일 제품 6개 모델을 출시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펠 빌트인 스타일은 진공단열재를 사용해 냉장실 문을 기존 55mm에서 30mm로 45%줄여 세계 최저 수준의 단열두께를 실현했으며, 컴팩트한 외관을 가지는 동시에 기존 양문형 냉장고와 같은 단열성능을 구현했다.

또한 내부용적을 극대화해 냉동실 하단 박스용량을 기존의 12ℓ에서 16ℓ 까지 33% 늘리고, 냉장실 선반면적을 기존대비 17% 늘려 680ℓ급 용량을 확보했다.

특히 기존 냉장고의 경우 냉장고 뒤로 열기가 나오는 후면 방열구조를 채택한 제품은 통상 벽에서 5~10㎝ 정도 간격을 띄어 사용해야 해 구조상 완벽한 빌트인이 어려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펠 빌트인 스타일은 냉장고 앞쪽 아래에서 열기가 나오는 전면 방열구조를 채택해 빌트인 제품처럼 벽면에 밀착시켜 설치가 가능하며 빌트인 핸들을 적용해 냉장고 단품 만으로도 빌트인 가전같은 효과를 낸다.

지펠 빌트인 스타일의 출고가는 259~279만원 선이다.

□ 상/중/하 독립냉각과 5면 입체냉각의 '하우젠 아삭 칸칸칸' 김치냉장고

'하우젠 아삭 칸칸칸' 김치냉장고는 상/중/하실에 각각 독립된 냉각기를 채용해 김치 맛을 유지하는데 가장 중요한 냉기를 칸별로 골고루 분포시켜 장기간 김치를 보관하는데 최적의 환경을 구현했다.

이 제품은 칸별로 냉각기를 채용하는 동시에 전원을 따로 두어 칸별로 냄새가 섞이지 않으며 사용하지 않는 칸은 전원을 꺼둘 수 있어 전기 절감 효과를 볼 수 있다.

특히 하우젠 아삭 칸칸칸 김치냉장고의 중/하칸은 위, 아래, 좌, 우, 후면의 5면을 냉각파이프로 둘러싼 직접냉각 구조로 김치독을 땅 속에 묻어 둔 것 같이 김치가 가장 맛있게 보관되는 -1℃를 안정적으로 유지한다.

간접냉각방식을 적용한 상칸은 냉기 유실을 막기 위해 홈바를 채택하고, 벽면에는 다이아몬드형 홈을 만들어 냉기가 벽면을 타고 구석구석 고루 퍼질 수 있도록 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우젠 아삭 칸칸칸 김치냉장고는 스탠드형 39개 모델과 뚜껑식 63개 모델 등 총 102개 모델로, 출고가는 스탠드형이 145~230만원, 뚜껑식이 70~150만원 선이다.

최진균 부사장은 이 날 행사에서 "이번 신제품은 미래 가전 패러다임의 큰 축으로 여겨지는 3E 기술을 한 발 먼저 도입해 소비자의 생활 공간에 일대 혁신을 일으킬 것" 이라며, 앞으로도 "3E 기술을 활용한 솔루션 가전제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해 가전업계 최고의 성장률을 지속적으로 시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 날 행사에는 새로운 디자인과 패턴이 적용된 지펠 냉장고, 하우젠 김치냉장고 및 세탁기 등을 이용해 실제 설치된 모습을 알 수 있게 모형 주방을 전시했으며, 제품 광고모델인 한가인과 윤은혜, 이다해 등 인기 연예인들이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 세탁비
세탁력을 표현하는 수치, 1.00 기준으로 수치가 높을 수록 세탁물의 오염이 완벽하게 제거됨을 의미.

※ 진공 단열기술 (VIP,Vacuum Insulation Panel)
냉장고 외벽과 내벽 사이에 들어가는 우레탄 단열재 사이에 진공을 넣어 기존 냉장고와 단열 성능은 동일하지만 단열두께를 줄일 수 있음.

※ 직접냉각방식과 간접냉각방식
직접냉각은 냉장고 내벽 안쪽에 냉각 파이프를 촘촘하게 배치해 내벽 자체를 냉각시키는 방식. 이에 비해 간접냉각은 차갑게 식은 공기를 저장고에 불어넣어 온도를 낮춤. 난방에 비유하자면 직접냉각은 온돌난방, 간접냉각은 온풍 난방이라고 할 수 있음.

※ 탁도(濁度)
물의 흐림정도를 나타내는 것으로 투시도와 같은 목적으로 사용되는 지표로 사용. 탁(濁)하다는 말은 빛의 통과를 방해하거나 가시심도(Visual Depth)를 제한하는 부유물질을 포함하고 있다는 뜻임. NTU는 탁도를 나타내는 단위로 Nephelometry Turbidity Unit의 약자. 환경부에서는 먹는 물 수질 기준 및 검사 등에 관한 규칙은 음용수 기준을 1NTU 이하로 규정하고 있음.
 
 


=>삼성 하우젠, 지펠
반응형
반응형

삼성전자가 더욱 업그레이드된 '수분케어' 기술을 적용해 음식물을 보다 신선하게 장기간 보관할 수 있는 2008년형 지펠 냉장고 신제품 47개 모델을 출시했다.

2008년형 지펠 신제품은 야채와 과일의 잔류농약을 줄여 주는 '태양광 야채실'과 기존 손잡이에 비해 절반의 힘으로 쉽게 열 수 있는 '이지도어+'를 채용해 식품 안전성과 사용 편리성도 더욱 높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업그레이드된 '수분케어' 기술

2008년형 지펠 신제품은 독립냉각 기술에 기반한 '수분케어' 기술을 한층 업그레이드해 모든 모델로 확대·적용했으며 냉장고 속 습도를 최대 74%까지 끌어올렸다.

'수분케어' 기술은 야채와 과일의 최적 보관 습도(60% ~ 90%)에 가깝게 냉장고 내의 습도를 유지해 보관한 음식이 쉽게 말라 변질되는 일반 냉장고의 단점을 보완한 기술이다.

삼성전자의 독자 기술인 독립냉각방식을 기반으로 하는 '수분케어' 기술은 냉동실, 냉장실을 별도의 냉각기로 개별 냉각시켜 냉장실의 공기가 냉동실로 유입되어 수분이 감소하는 현상을 방지해주며, 차고 미세한 물분자를 냉장실에 공급하는 '보습운전'으로 냉장실 내의 습도를 높여 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8년형 지펠은 독립냉각기술을 채용하지 않은 일반 냉장고에 비해 6배 이상의 높은 습도를 유지해 야채와 과일 보관 기간을 최장 3배가량 늘렸다.

시금치를 대상으로 실험한 결과 일반 냉장고는 이틀 만에 중량 보존율이 90% 이하로 떨어졌지만 지펠 냉장고는 최장 6일까지 90%의 중량 보존율을 유지했다.

중량보존율은 시간이 경과함에 따라 감소하는 식품의 중량을 최초의 중량과 비교해 나타내는 지표로 수분이 얼마나 보존되었는지를 보여 준다. 일반적으로 중량보존율이 90% 이상 유지될 때 신선한 식품으로 판단한다.

또한 지펠 일반형까지 인버터 컴프레셔를 사용해 일반 모터를 사용한 제품에 비해 월 전기료를 3천 원 이상 절약할 수 있으며, 기계식 손목시계 초침 소음 수준인 20.2dB까지 소음을 낮췄다.

□ 잔류농약 줄여 주는 '태양광 야채실'

2008년형 지펠 신제품에는 UV LED의 파장을 이용해 야채와 과일에 남아있는 농약을 최대 72%까지 줄여 주는 '태양광 야채실'을 채용해 잔류 농약에 대한 소비자들의 우려를 덜어 주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태양광 야채실'은 UV LED의 파장이 농약의 분자 고리를 끊으면, 끊어진 분자고리들은 더 이상 농약의 성분을 갖지 않는 원리를 이용했다.

□ 김치냉장고의 그 맛 그대로 5단계 참맛실

또한 '생육어류', '김치·식혜', '참맛해동', '급속냉장', '냉장' 등 다양한 용도로 사용할 수 있는 '5단계 참맛실'을 채택해 각종 음식을 최적의 온도 조건으로 보관할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5단계 참맛실'은 '생육어류'는 -5℃, '김치·식혜'는 -1℃에 맞춰 가장 최적의 맛을 보존할 수 있으며, 육류 본래의 맛을 보존하면서 4~12시간 동안 서서히 해동시키는 '참맛해동', 음식물의 변질을 방지하기 위해 빠르게 냉장시키는 '급속냉장', 그리고 2℃ '일반냉장'까지 5단계 온도조절 기능으로 음식 맛을 오랫동안 지킬 수 있다.

□ 절반 힘의 수준으로 열리는 '이지도어+'

2008년형 지펠 신제품은 기존 대비, 절반 힘의 수준으로 가볍게 열리는 '이지도어+' 기능을 적용, 사용편리성을 더욱 높이고 외관의 심플함을 더했다.

또한 프랑스어로 숲이라는 뜻의 '포레' 패턴을 적용해 수채화 이미지의 자연주의 감성을 표현했고, 실제 보석으로도 분류되는 '지르코늄'을 사용해 여성적 감수성과 섬세함을 더했다.



지펠 콰트로 홈바형 모델에 적용된 '패밀리 윈도우'는 LCD창으로 식품관리, 요리법, 추천식단 등의 정보를 제공하는 기능을 가지고 있다. 가족인수에 맞는 요리 양을 제안해 주고, 냉장고에 남는 음식을 입력하면 요리법을 제시해 준다. 또한 가족들의 생일 입력 등 경조사 관리 기능과, SD 메모리 등을 이용하여 저장된 사진을 LCD창에서 볼 수 있는 포토앨범 기능도 가지고 있다.

큰 솥이나 수박도 통째로 넣을 수 있는 '이중접이선반', 여러 종류의 음료통도 두 줄로 여유있게 보관할 수 있는 '두줄 음료 보관함', 대량으로 구입한 야채, 과일을 여유롭게 보관할 수 있는 '빅박스' 등을 채용해 냉장고 내 공간 효율을 높였다.

가격은 용량에 따라 4도어 콰트로 모델이 200만 원~330만 원대, 인테리어형 모델이 160만 원대~290만 원대다.


반응형
반응형

삼성전자가 국내 최초의 양문형 냉장고 '지펠' 탄생 11년을 기념해 '지펠 스페셜 에디션'(모델명 SRT746UAHZ)을 출시하고 1만대 한정 판매한다.

지펠 스페셜 에디션은 '스페셜 화이트' 디자인을 채용, 07년 인기 컬러인 화이트 컬러를 바탕으로 부와 명예의 상징인 나비 문양을 은은하게 새겨 우아함과 프리미엄 이미지를 더했다.

용량 면에서는 대용량 냉장고를 원하는 소비자들이 많다는 점에 착안하여 넉넉한 736ℓ를 채택했다. 또, '독립냉각'은 기본, '이지도어', '수분케어', '광합성 야채실' 등 기존 지펠 모델 중에서도 프리미엄급 제품에만 탑재됐던 기능을 모두 적용했다.

'이지도어'는 07년형 지펠에 처음으로 적용돼 호평을 받고 있는 신기술로, 냉장고 손잡이를 잡으면 문이 자동으로 열려 사용자 편의를 극대화했다. 또, 야채나 과일의 수분을 오래도록 지켜주는 '수분케어 기술'과 냉장고 기술의 핵심인 '독립냉각 시스템', 야채의 영양분을 증가시키는 '광합성 야채실' 등도 적용됐다. 이 밖에도, 지펠 구입고객에게 만족도가 가장 높은 것으로 조사된 '참맛실' 등 소비자들의 니즈가 적극 반영됐다.  

 

이처럼 디자인, 용량, 기능 면에서 최고 사양임에도 불구하고 '지펠 스페셜 에디션'은 동급 제품에 비해 저렴한 189만 원으로 소비자들의 혜택 폭을 크게 늘였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지난 97년부터 11년간 고객들이 지펠에 보내준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최고급 사양을 모두 채용한 프리미엄 제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만나볼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을 위한 차별화된 제품으로 양문형 냉장고 1위 브랜드의 명성을 굳혀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