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가 구

우리 집 베란다에 내놓고 싶은 테이블&의자

반응형

정원이 없는 집이 대부분인 현실에서 베란다는 쉼터와 여유 공간이 될 수 있다. 겨우내 추워 방치해 두었던 베란다 공간에 어울리는 가구 하나 놓아 보자. 디자인은 물론 실용성과 편리함까지 갖춘 테이블과 의자를 모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 레드 컬러의 체크 패턴과 연두색 라인의 조화가 산뜻해 공간을 밝고 경쾌하게 만들어 준다. 테이블과 의자 2개가 한 세트. 8만8천원, 1300K.
2 필립스탁의 유머러스한 디자인의 최절정을 보여 주는 난장이 스툴 Attila. 백설공주와 일곱 난장이 동화에서 영감을 얻은 것으로 아이들이 참 좋아할 듯. 29만7천원, 제인인터내셔널.
3 햇빛, 습기 등 수시로 변하는 기후에 잘 견디는 것이 특징인 제품. 산화 방지 코팅이 되어 있어 야외 공간에서 사용해도 녹슬지 않는다. 의자의 앉는 부분에는 우드 패널로 장식해 차가움을 덜었다. 가격 미정, 이엠유 코리아.
4 비비드한 옐로 컬러가 시선을 끄는 폴딩 체어. 팔걸이 디자인이 독특하다. 폴리프로필렌 소재라 야외 공간에 놓아도 부담 없고, 가벼워서 접었다 폈다 하기 쉽다. 33만원, 제인인터내셔널
.

 

5 벤치와 플로어 스탠드의 두 가지 기능을 조합해 완성한 아이디어 가구. 단품 가구 하나로도 공간을 돋보이게 한다. 친환경적인 우드 소재를 사용해 편안한 느낌을 준다. 가격 미정, design studio M.
6 세련된 블랙 컬러 벤치. 벤치의 길이가 길어 공간을 많이 차지한다 싶을 때에는 접어 벽에 기대 놓고 필요할 때만 펴서 사용할 수 있어 실용적이다. 26만원, 제인인터내셔널.
7 가볍고 튼튼한 알루미늄 소재에 색을 입히지 않고 느낌 그대로를 살린 것이 특징인 테이블. 녹을 방지하기 위해 코팅 처리해 오랫동안 견고하게 사용할 수 있다. 바퀴가 있어 이동하기도 쉽다. 11만원, 무인양품.
8 밝은 톤의 우드 프레임과 패브릭의 커버링이 편안함을 주는 스툴이다. 내구성까지 갖춰 베란다뿐만 아니라 잠깐 쉴 곳이나 밟고 올라가야 할 의자가 필요할 때 가볍게 들어 사용할 수 있는 다용도 스툴. 가격 미정, 무인양품.

 

9 요즘 뜨고 있는 트렌디한 카페에서 많이 볼 수 있는 테이블. 세련된 다크 브라운 컬러에 그물망처럼 처리된 상판이 이국적인 느낌을 주기에 충분하다. 가격 미정, 이엠유 코리아.
10 백 아이보리 컬러의 패널 우드 테이블. 패널을 연결하여 만든 상판에 블랙 컬러의 텍스트를 새겨 넣어 밋밋함을 덜었다. 빈티지한 느낌의 거친 워싱이 멋스럽다. 대 1만9천8백원, 소 1만4천8백원, A MONO.
11 격자 라인으로 모양을 낸 의자. 철제라 오래 앉아 있기 힘들다면 심플한 방석을 만들어 놓아보자. 편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가격 미정, 이엠유 코리아.
12 등받이 부분이 나무를 뒤집어 놓은 듯한 재미있는 1인용 의자. 맨 위 네 갈래로 갈라지는 오브제는 분리가 되는 것으로 옷걸이로 활용해도 좋을 듯. 컬러는 화이트와 블랙 두 가지가 있다. 가격 미정, design studio M.



자료제공 리빙센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