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5월 30일 뉴욕시의 펠리시모(Felissimo) 디자인 하우스에서 재팬 브랜드 팝업 숍(Japan Brand Pop Up Shop)이 열렸다. 일본에서 직접 공수해 온 최신 패션 액세서리, 주방도구, 홈 데코 등이 대거 전시되었는데, 그 가운데서도 단연 시선을 사로잡은 아이템은 바로 휴대용 티룸, 히토마(Hitoma)이다. 프로젝트명 히토마는 어떤 방이라도 순식간에 완벽한 다도와 명상을 위한 공간으로 변신시켜주는 제품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휴식을 위한 최적의 시간과 장소를 제공하는 히토마는 우수한 나뭇결무늬와 긴 수명을 특징으로 고품질을 자랑하는 고보(Gobo)시의 삼나무인 기슈(Kishu) 목재로 제작해 숲을 닮은 부드럽고 안락한 공간을 자아낸다.


대나무 제지로 마감된 슬라이딩 타입의 문은 서법 혹은 목판 인쇄가 돋보이며, 마루를 덮은 다다미 장판은 각각 동물이나 식물을 의미하는 패턴으로 장식되어 있다.


고보(Gobo) 상공회의소에서 제작한 티 룸의 소매가격은 18,000달러이다.


출처 http://www.hitoma.jp/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