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반응형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퍼치(Perch)’ 책상과 의자는 아일랜드 더블린의 국립 아트 디자인 컬리지(National College of Art and Design)의 사이몬 데니(Simon Dennehy)의 2년간의 산업디자인 리서치 MA의 결과물이다. 기존의 의자나 책상보다 높이가 높은 이 책상/의자 콤보는 좋은 자세를 통해서 바람직한 학습 습관을 기를 수 있도록 한다. 실제로 경사진 책상 바닥은 학생이 몰래 게임보이를 하거나 진화에 대한 책을 읽거나 손 레슬링 게임을 하는 것을 원천봉쇄할 수 있다.


이 책상에는 팔걸이가 있어, 학생들이 숙제를 하는 동안 편안하게 앉아 있을 수 있게 해준다. 이는 신체 중앙부위(허리)에 가해지는 하중을 감소시킨다. 또한 이 책상은 부드러운 고무로 작업대 표면을 처리했다. 이는 따뜻한 질감을 주며, 험한 사용에도 잘 견뎌낼 수 있고, 책이 미끄러지는 것을 방지할 수 있으며, 닦기도 쉽다. 책상 뒤쪽에 위치한 보관함은 학생들이 교과서를 보고 쓸 때 사용할 수 있는 책 받침대가 들어 있다.


좌석과 등 받침대 전체에 통풍구멍이 있어서 무게를 줄이고, 사용자를 좀 더 편안하게 해주며 학생들에게 시각적인 미적 감각을 형성해준다. 


이 의자에 사용된 단순하지만 효과적인 높낮이는 잘못해서 떨어지는 것을 방지해주고, 학생이 똑바른 자세를 취하도록 해준다. 의자 다리는 뒤쪽으로 뻗어 있으며, 발 받침대를 채용하고 있다. 이 발 받침대는 학생이 자유롭게 발을 움직일 수 있게 해준다. 의자 양옆의 정면 날개꼴은 굉장히 탄력적이다. 특허를 취득한 이 디자인은 학생의 다리에 압박이 누적되는 것을 막아준다.



출처 Yanko Desgin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