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조 명

삼성전기, 동남아시아 LED조명시장 본격 진출

반응형

삼성전기 LED가 동남아시아에 본격 진출한다.

삼성전기는 말레이지아 이트라마스(ItraMAS)와 조명용LED에 관한 사업협력을 위해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향후 LED공급 및 관련 기술교류를 추진한다고 8일 밝혔다.

이트라마스는 말레이지아 최대의 ITS(Intelligent Transportation System, 지능형교통시스템) 사업자로써 말레이지아 전역의 교통표지판, 가로등, 신호등 및 톨게이트 등 교통시스템 전반에 관한 시공 및 운영사업을 하고 있다.

이트라마스는 현재 교통표지판, 신호등 등 ITS사업부문에 차세대 광원인 LED를 적극적으로 도입하고 있으며 또한 차세대 신규사업으로 앞으로 급격한 시장 성장이 예상되는 'LED조명'을 선정하고 건축, 경관 및 일반 조명부문에 사업역량을 집중할 전략이다.

삼성전기는 이번 MOU를 계기로 이트라마스에 LED와 LED모듈을 공급하고, LED사업의 필수 제반기술인 광학, 열, 전기 등에 관한 상호 기술교류를 진행하여 향후 다양한 응용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또한 삼성전기가 갖고 있는 전원공급장치(Power Supply), 무선고주파 시스템 등에 관한 기술력도 이번 사업협력에 시너지 효과를 더할 것이라고 삼성전기 측은 밝혔다.

2001년부터 LED사업을 시작한 삼성전기는 모바일, 디스플레이용 제품에 이어 최근 다양한 조명용 LED를 선보이고 있으며 2010년부터 급성장이 예상되는 LED조명시장에 대비하여 다양한 분야의 국내외 조명업체와 사업협력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 6월에는 삼성에버랜드, 일본 고이즈미 조명과 LED조명사업에 관한 MOU를 체결했으며 8월에는 싱가폴과 태국의 조명업체인 크리슬라이트, 딜라이트와 각각 MOU를 체결하고 LED공급을 진행하고 있다.

또한 지난 10월에는 남영전구와 공동으로 LED전구를 출시하였으며, 향후 LED조명의 거대 시장으로 손꼽히는 호주와 인도 진출을 위해 현지 조명업체와 전략적 제휴를 추진 중에 있다고 삼성전기 측은 전했다.

삼성전기는 2010년에 LED사업부문에서 7,200억 원 매출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이 중에서 디스플레이와 조명 관련 분야의 매출이 70% 수준에 달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출처<삼성>

[가 구] - 가벼운 터치만으로 밝게 빛나는 테이블
[거 실/AV] - 미쓰비시, 초대형 워크인 파노라믹 디스플레이 선보여.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