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반응형
 

“들어라, 심판의 나팔소리를 날 선 진실이 심장을 찌를 지어다” KBS 드라마 ‘마왕’이 들려주는 메시지다. 비극적 사건의 진실을 파헤치면서 선과 악의 의미에 대해서 고민하는 ‘마왕’. 사이코메트리, 타로 등 독특한 소재로 주목받는 드라마로 배우 엄태웅, 주지훈, 신민아의 완벽한 연기가 조화를 이루며 “마왕 폐인”까지 형성되었다. 직업, 성격, 가정환경 등을 단편적으로 보여줄 수 있는 세트장에 숨겨진 인테리어를 파헤쳐 보자.
“들어라, 심판의 나팔소리를 날 선 진실이 심장을 찌를 지어다” KBS 드라마 ‘마왕’이 들려주는 메시지다. 비극적 사건의 진실을 파헤치면서 선과 악의 의미에 대해서 고민하는 ‘마왕’. 사이코메트리, 타로 등 독특한 소재로 주목받는 드라마로 배우 엄태웅, 주지훈, 신민아의 완벽한 연기가 조화를 이루며 “마왕 폐인”까지 형성되었다. 직업, 성격, 가정환경 등을 단편적으로 보여줄 수 있는 세트장에 숨겨진 인테리어를 파헤쳐 보자.

#1. “몽환적인 카페” - 타로 카페


[마왕]의 여주인공 서해인(신민아 분)은 사이코메트리라는 초능력을 가진 인물이다. 그녀는 특정인의 소유물을 만지면 소유자에 관한 정보와 사물에 얽힌 과거를 읽어내는 능력을 지닌 신비로운 여인. 타로카페는 해인의 초능력과 매치되는 요소일 뿐만 아니라 사이코메트리를 이용해 사건의 실마리를 풀어나가는 중요한 장소다. 해인의 뒷배경, 오수의 뒷배경이 되는 타로카페의 벽면을 각각 다른 Z:IN 도예타일로 디자인하여 타로의 이미지와 마치 콜라주 하듯 연결된 다양한 패턴의 벽면이 몽환적인 카페가 완성되었다.

#2. 갤러리를 집안으로 - 강오수(엄태웅 분) 집

‘어린 오수는 자신도 모르게 죄를 저지른다. 그 죄에 대한 죄책감에 대해 함께 책임져주고 보살펴줘야 할 아버지는 사회적 명성을 위해 이를 외면하는데....’ 오수의 아버지는 호텔업으로 성공한 인물. 오수의 집은 전체적으로 고급스럽고 호화로운 컨셉으로 디자인되었다.
 

1) 거실

자연 그대로 흙의 질감을 살린 Z:IN도예타일은 국화문, 모란박지문, 빗살문 등 전통문양과 모던한 패턴이 구비되어 있어 이미지월로 고풍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Z:IN 벽지의 클레식함과 Z:IN 도예타일의 현대적인 전통문양이 자연스레 어우러져 부유함을 표현하면서도 너무 화려하지만은 않은 고급스러운 호텔 회장급의 집이 완성되었다. 분청사기의 아름다움과 예술감각의 조화로 만들어지는 Z:IN 도예타일은 공간에 안정감을 취하고, 모든 공간과의 조화를 이루는 제품으로 순수한 흙으로 만들어지는 자연과 가장 가까운 신-자연주의 인테리어 마감재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 주방

주방은 한 쪽 벽면에 커다란 창이 나 있는 구조다. 세 면의 벽에는 대나무 벽지와 심플한 무늬의 인테리어 마감재가 나누어져 시공되어 밝고 경쾌한 느낌을 준다. 고급스러운 엔틱 식탁과 대리석 장식장이 대나무 무늬와 만나 동양과 서양의 만남을 상징한다. 대나무 패턴 벽지에 맞추어 커튼의 색감을 정한 재치도 엿보인다. 반대편 벽에는 무늬가 없는 인테리어 마감재를 사용하여 다른 분위기를 연출했다. 심플함과 장식성이 조화를 이룬다. 공간이 넓을 때는 서로 다른 소재의 자재로 다양하게 공간을 연출할 수 있다






3) 안방

안방은 포인트 벽지를 적절히 이용하여 로맨틱하면서도 편안한 느낌의 침실로 디자인했다. 부부의 라이프스타일을 대변하는 공간인 만큼 감각적인 자재로 공간을 채웠다. 우선 모던한 미색 줄무늬가 들어간 Z:IN벽지를 기본으로 양귀비 패턴의 벽지로 침대 헤드 뒤 벽을 장식했다. 강렬한 꽃잎으로 화려한 분위기를 연출하지만 중후한 느낌의 가구와 매치하여 차분한 느낌이 부각되었다. 원목 느낌이 살아 있는 마감재와 모던한 벽지 그리고 포인트 벽지가 매치되면서 입체감이 풍부한 공간이 연출되었다.
 





3) 베란다





* 위 이미지들은 고객님들이 공유할 수 있는 이미지입니다.

   사용시에는 꼭 출처(www.z-in.com)를 밝혀주세요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