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반응형
장식은 예쁘지 않은 것을 예쁘게 만들고, 비어 있는 공간을 아름답게 채우며 무에서 유를 창조해 내는 과정이다. 소품을 더하고, 색을 더하고, 새로운 공간을 얻어 내는 장식은 기본 규칙 안에서 변화를 주면서 발전할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기본 1 | 소품을 더한다
장식은 소품을 더하고, 배치하는 과정에 다름 아니다. 소품은 장식을 가장 쉽게 도와주는 도구이지만 잘못 사용하면 공간을 어지럽게 만들기도 하므로 소품을 적재적소에 균형적으로 사용하는 감각을 익혀야 한다. 소품을 더할 때는 크기의 강약, 컬러의 통일, 균형적인 배치가 중요하다. 컬러를 통일할수록, 심플한 디자인이 반복될수록 전달하는 이미지는 강력하다. 직선의 가구, 직선의 소품에는 곡선 모양의 소품을 더하면 컬러가 같아도 보다 생동감이 느껴진다.

| 기본 2 | 포인트를 만든다
포인트는 장식의 꽃이다. 컬러든, 디자인이든 강한 이미지를 남기는 하나의 영상이 되기 위해서는 장식을 절제하는 것이 수반되어야 한다. 패턴이 강하고 색감이 강한 벽지를 사용할 때에는 가구와 패브릭은 패턴이 없거나, 존재감이 없는 모노 톤의 컬러로 바꾼다. 마찬가지로 가구 하나에 포인트를 주었다면 바탕색은 가구색을 도드라지게 만드는 컬러를 택해야 한다.

| 기본 3 | 공간을 창조한다
공간을 창조하는 것도 장식의 한 부분이다. 기존의 공간에 가구나 소품을 더해 새로운 공간을 만드는 것인데, 예를 들면 창문 아래 의자만 두어도 휴식 공간이 생길 수 있고, 바닥에 방석이나 쿠션만 놓아도 좌식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는 것과 같다. 이처럼 장식은 공간을 이해하고, 가구와 소품을 배치할 줄 아는 감각이 기초가 되어야 한다. 가구나 소품을 대할 때 그것이 있어야 할 자리를 찾아내는 훈련이 필요하다.


| 기본 4 | 색을 더한다
장식은 색과 색의 조합, 색과 색의 밸런스가 많은 부분을 차지한다. 통일감, 균형감, 조화의 장식의 기본적인 조건들이 색으로써 완성될 수 있기 때문이다. 붉은색 러너 한 줄에 붉은 센터피스, 노랑 커튼이 있는 거실에 노랑 소파를 더하면 공간은 금세 통일감을 갖고 컨셉트가 생긴다. 톤 온 톤 컬러 매치는 좁은 공간이 확장되어 보이고, 보색 컬러 매치는 공간이 지루해지지 않는다.

| 기본 5 | 스타일을 낳는다
장식은 스타일을 만들어 내는 과정이다. 이때 통일성이 중요한데 컬러나 소재를 통일하는 것보다는 재료의 주제를 통일해야 스타일이 만들어질 수 있다. 레드 커튼이 있는 거실에 레드 소파, 레드 액자로 통일감을 주었다고 스타일이 만들어지는 것은 아니다. 로맨틱 스타일은 모노 톤보다는 비비드, 파스텔 톤의 컬러를, 직선보다는 곡선의 가구나 소품을 사용한다. 내추럴 스타일은 나뭇잎, 돌, 나무색 등 자연의 모티프를 사용하며 주제를 통일해야 한다.

| 기본 6 | 여백을 남긴다
여백도 장식의 한 부분이다. 여백의 기술을 제대로 사용할 때 장식이 장식으로서의 효용 가치도 얻을 수 있다. 따라서 독보적이어야 한다. 컬러풀한 화병이 돋보이려면 주변의 바탕 컬러는 화이트가 좋을 것이며, 디자인이 독특한 베드 벤치가 눈에 띄려면 침실엔 가구가 적어야 한다. 또 여백은 덜어 내면서 얻을 수 있다. 창이 예쁘면 커튼은 하지 않는 것, 패턴이 있는 벽에는 액자를 걸지 않는 것, 소파에는 단 한 개의 쿠션으로 포인트를 주는 것 등등 채우지 않고 비움으로써 이미지를 얻을 수 있다.



글 기자 : 윤지영 기자
사진 기자 : 장영, 권정은, 김동오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