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PDP TV도 '크리스털 로즈 디자인'으로 즐긴다"

삼성전자가 LCD TV를 통해 처음 선보인 '크리스털 로즈 디자인'을 적용한 풀HD PDP TV '파브 깐느 650' 127cm(50인치), 147cm(58인치) 2종을 출시했다고 1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LCD TV '보르도'에 적용했던 '크리스털 로즈 디자인'을 PDP TV '깐느'까지 확대함으로써 '크리스털 로즈 디자인'의 평판TV(LCD TV·PDP TV) 풀 라인업을 구축함은 물론, 삼성 TV 디자인 아이덴티티(Identity)를 강화할 수 있게 됐다.

이로써 소비자는 LCD TV, PDP TV 등 평판TV 구입 시 디스플레이에 상관없이 각각(LCD, PDP)이 주는 화질의 느낌과 크기로 선택할 수 있게 됐다.

친환경 신소재·디자인 공법을 적용한 '크리스털 로즈 디자인'의 평판TV는 삼성전자가 2년간의 투자와 개발 끝에 선보인 것으로, 이번 풀HD PDP TV '깐느 650' 출시를 통해 '크리스털 로즈 디자인'의 대중화를 촉진할 것으로 전망된다.

'파브 깐느 650' 풀HD PDP TV의 디자인은 라이브러리 TV '보르도 750' 풀HD LCD TV의 직선이 주는 고급감과 '보르도 650' 풀HD LCD TV의 여성적인 디자인과 스타일리시한 디자인을 합친 새로운 디자인으로, 소비자가 선택할 수 있는 '크리스털 로즈 디자인' 평판TV 선택의 폭을 넓혔다.

'파브 깐느 650'은 업그레이드 된 '블랙 패널'과 화질 제어 기술인 '셀 라이트 컨트롤(Cell Light Control) 기술'을 적용해 '메가 동적 명암비(100만 대 1)'를 구현함으로써 더욱 깊고 진한 블랙 컬러 표현이 가능하다.

또한 외부에서 들어오는 빛을 차단하고 내부의 빛을 최대한 강하게 내보내 빛 반사 없는 생생한 화질 구현이 가능한 '2008년형 울트라 데이라이트 기술'과 삼성전자 독자 화질 기술인 'DNIepro(Digital Natural Image enginepro)'를 탑재하여 더욱 선명하고 자연스러운 초고화질(풀HD)을 표현한다.

이 밖에 TV에 인터넷 선을 연결해 뉴스·일기예보·증시 관련 정보를 TV를 시청하면서 확인할 수 있는 '인포링크'기능, 최소·중간·최대·자동 4단계로 소비자가 시청환경에 따라 선택할 수 있는 절전 모드 기능으로 최대 50%까지 순간 소비 전력이 절감되는 효과를 볼 수 있다.

USB2.0 기능으로 USB에 저장된 사진과 음악 파일을 TV와 연결해 감상할 수 있고, 4개의 HDMI 단자로 캠코더, 디지털카메라 등 주변기기와 손쉽게 연결해 사용할 수 있다.

한편 삼성전자는 '크리스털 로즈 디자인'의 풀HD PDP TV '깐느 650' 출시와 함께 작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영화 마케팅을 더욱 적극적으로 펼쳐,
20년 만에 제작되는 블록버스터 '인디아나 존스'와 함께 '깐느 650' 구매 고객에게 영화 티켓과 DVD박스를 선물하는 등 다양한 마케팅을 펼칠 계획이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영상전략마케팅팀장 신상흥 전무는 "소비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는 '크리스털 로즈 디자인'을 LCD TV 뿐만 아니라 '깐느 650'을 비롯한 PDP TV에도 지속적으로 채택할 예정"이라며, "삼성전자의 디자인 감성과 기술이 집약된 '크리스털 로즈 디자인'을 향후 삼성 TV 디자인의 아이콘으로 육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크리스털 로즈 디자인'의 '파브 깐느 650'의 가격은 127cm(50인치)가 300만원대, 147cm(58인치)가 490만원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