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인테리어

좀 더 넓게! 원룸 인테리어 방법

반응형

결혼 적령기가 높아지면서 싱글족들이 늘어나고 있다. 그만큼 원룸이나 오피스텔을 찾는 수요도 많아질 수 밖에 없다. 더군다나 하늘 높은 줄 모르고 치솟는 집값에 신혼부부들의 신접살림 공간으로도 많이 사용되고 있다. 이러한 원룸 어떻게 사용해야 더 넓게 꾸밀 수 있을까?

밝은 컬러를 사용한다
화이트, 옐로우, 베이지 등 밝은 컬러를 주조색으로 사용해야 방이 넓어보이는 것은 당연지사. 벽지도 깔끔한 원톤에 좋다. 부분적으로만 포인트 벽지를 사용한다면 센스있어 보일듯 하다. 가구는 핑크나 연두색 등의 파스텔 컬러로 통일해도 아기자기하면서 밝고 명랑한 느낌을 주는 것을 권한다.

가구를 낮게 배치한다
높은 가구보다는 낮은 가구가 벽면의 빈 공간을 넓게 하여 집이 커보인다. 소파를 두더라도 키가 높은 것보다는 낮은 다리나 아예 다리가 없는 것을 선택한다. 화려한 패턴보다는 단색을 고르고 모던한 디자인이 더욱 깔끔한 인상을 준다.

창문을 활용한다
창문에 커튼을 주렁주렁 다는 것보다는 아예 없는 것이 깔끔하고 넓어보인다. 창 밖이 시야가 트인 곳이라면 더욱 안성 마춤이다. 햇볕이 걱정된다면 낮에만 드리울 수 있는 롤스크린을 선택한다.  

거울을 이용한다
시선이 많이 닿는 부분에 거울을 달아놓으면 더욱 넓게 느껴진다. 현관, 침대 옆, 식탁 앞 쪽이 좋을 듯하다. 단, 지나치게 많은 면을 차지하게 두면 문득 비친 자신의 모습에 놀랄 수 있으니 주의!
이왕이면 날씬해 보이는 거울보다 팽창효과가 있는 것이 공간도 넓어보이고 다이어트 효과도 가질 수 있으니 1석 2조다.

기능성 가구를 활용한다
복층 구조이거나 붙박이 장이나 서랍이 많은 곳이 같은 평수일 때 훨씬 더 넓고 실용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주방도 빌트인 시스템이 최고인 것은 말할 필요도 없다. 옵션 가구가 여의치 않다면 기능성 가구를 장만 하도록 한다. 소파베드나 월 베드, 접고 펼 수 있는 탁자와 의자 등이 그것. 뚜껑이나 여닫이 문을 달아두면  자잘한 물건이 눈에 띄는 것보다는 훨씬 깔끔해 시각적으로도 방을 넓어 보이게 한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의자 두 개 혹은 의자와 탁자로 사용할 수 있는 합체 의자 >


<소파와 수납장이 하나로 된 수납 소파. 커버링을 교체할 수도 있다>

글 : 조현규| 제공 : 이지데이
반응형